디자인 프레스 : 띠어리, 양태오 디자이너의 '더 나은 내일'전시 <이스턴 에디션> 패션/미술 전문가가 참여한 띠어리의 '더 나은 내일' 프로젝트

삼성물산 패션부문이 운영하는 뉴욕 컨템포러리 브랜드 띠어리(Theory)가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참
여한 전시와 멘토링 토크쇼 등으로 구성된 ‘더 나은 내일(In Pursuit of Tomorrow)’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띠어리는 '21년 가을겨울 시즌 캠페인의 주제를 ‘더 나은 내일(In Pursuit of Tomorrow)’로 정했다.
고객들의 삶에 영감을 주는 친환경적이고 혁신적인 소재의 상품을 제안하는 것은 물론, 새로운 내일을 위
한 에너지와 비전, 믿음을 가지고 희망과 긍정적인 변화를 만드는 전문가와 리더를 조명한다.


이러한 캠페인에 발맞춰 띠어리는 서울시 용산구 한남동에 위치한 한남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더 나은 내
일’의 메시지를 담은 전시를 연다. 11월 14일까지 양태오 인테리어 디자이너의 전시 ‘무미 : 무기교의 미’,
11월 15일부터 12월 5일까지 홍지희 페인터의 전시 ‘일상 X 이상 [日常 X 理想]’이 연이어 진행된다.


양태오 디자이너는 이번 전시의 주제를 동양 미학에서 영감 받아 ‘무기교의 미’ 즉, 다양한 미학을 경험한 뒤
꾸밈과 장식의 덧없음을 깨닫는 상태를 뜻하는 ‘무미’로 정했다.사람의 손과 자연이 만나는 접점에서 깊이
있는 아름다움과 지속 가능성을 지향하면서 나무와 돌, 철과 같은 소재를 활용해 디자인한 가구와 오브제를 선보인다.


과거의 정신과 무기교의 표현
전시 장소: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태원로 251, 띠어리 한남
일정: 2021년 10월 25일~11월 14일





글 | 디자인프레스 편집부
(designpress2016@naver.com)
사진 제공 | 태오양스튜디오 teoyangstudio.com
Back
디자인 프레스 : 띠어리, 양태오 디자이너의 &#039;더 나은 내일&#039;전시